티스토리 뷰







カップラーメンが旨くなる魔法の粉

- 컵라면이 맛있어지는 마법의 가루


본문

お湯を入れたり鍋で煮たりするだけで簡単に出来上がるインスタントラーメン。軽い食事にちょうどよく2012年には世界のカップラーメンの年間消費量は1,000億食を突破しています。特にカップラーメンは鍋を用意する必要がなく手軽なため、1971年に初めて日本で発売されてから売り上げを伸ばし続けて今では世界中で食べられています。


そんなカップラーメンですが、いろいろな種類があるとは言っても、毎日のように食べ続けていると飽きてきます。何か、ちょっと違う味が欲しい……。そんな希望に応えるように、2013年12月、カップラーメン専用の調味料が発売されました。


その名も「カップラーメンが旨くなる魔法の粉」。カツオ節、サバ節、煮干しなどの魚介だしをバースに黒こしょうを加えて「ブラックペッパー味」と赤唐辛子を加えて「レッドパッパー味」の2種類。


その粉を出来上がったカップラーメンにぱらぱらと振り掛けるだけで味に変化をもたらすという便利なものです。また、カップラーメンの味や振り掛ける量によっても味が変化するので、いろいろな楽しみ方ができるということです。これまでありそうでなかったカップラーメン専用の調味料。話題になれば、もっといろいろな種類が登場してくれるかもしれません。



번역

お湯を入れたり鍋で煮たりするだけで簡単に出来上がるインスタントラーメン。

뜨거운 물을 붓거나 냄비에 삶거나 하는 것만으로 간단하게 완성되는 인스턴트 라면.


軽い食事にちょうどよく2012年には世界のカップラーメンの年間消費量は1,000億食を突破しています。

가벼운 식사로 딱 맞아 2012년에는 세계의 컵라면의 연간 소비량은 1,000억끼를 돌파했습니다.


特にカップラーメンは鍋を用意する必要がなく手軽なため、1971年に初めて日本で発売されてから売り上げを伸ばし続けて今では世界中で食べられています。

특히 컵 라면은 냄비를 준비할 필요가 없이 간편하기 때문에, 1971년에 처음으로 일본에서 발매된 후 매출이 계속 늘어나 지금은 전 세계에서 먹게 되었습니다.


そんなカップラーメンですが、いろいろな種類があるとは言っても、毎日のように食べ続けていると飽きてきます。

그런 컵라면지만, 여러 종류가 있다고 하더라도 매일 같이 계속 먹고 있으면 질리게 됩니다.


何か、ちょっと違う味が欲しい……。

뭔가 조금 다른 맛이 있으면 좋겠다…….


そんな希望に応えるように、2013年12月、カップラーメン専用の調味料が発売されました。

그런 희망에 응답하듯이, 2013년 12월, 컵라면 전용의 조미료가 발매되었습니다.


その名も「カップラーメンが旨くなる魔法の粉」。

그 이름도 "컵라면이 맛있어지는 마법의 가루".


カツオ節、サバ節、煮干しなどの魚介だしをバースに黒こしょうを加えて「ブラックペッパー味」と赤唐辛子を加えて「レッドパッパー味」の2種類。

가다랑어포, 고등어포, 말린 멸치 등의 생선 국물을 베이스로 후춧가루를 첨가한 "블랙페퍼 맛"과 고춧가루를 첨가한 "레드페퍼 맛"의 두 종류.


その粉を出来上がったカップラーメンにぱらぱらと振り掛けるだけで味に変化をもたらすという便利なものです。

그 가루를 다 된 컵라면에 훌훌 뿌리기만 하는 것으로 맛에 변화를 가져온다는 편리한 제품입니다.


また、カップラーメンの味や振り掛ける量によっても味が変化するので、いろいろな楽しみ方ができるということです。

또, 컵라면의 맛과 뿌리는 양에 따라서도 맛이 변화하므로, 여러 가지로 즐길 수 있다는 것입니다.


これまでありそうでなかったカップラーメン専用の調味料。

지금까지 있을 것 같지 않았던 컵라면 전용 조미료.


話題になれば、もっといろいろな種類が登場してくれるかもしれません。

화제가 되면 더욱 여러 종류가 등장할지도 모르겠네요.



정리

뜨거운 물을 붓거나 냄비에 삶거나 하는 것만으로 간단하게 완성되는 인스턴트 라면. 가벼운 식사로 딱 맞아 2012년에는 세계의 컵라면의 연간 소비량은 1,000억끼를 돌파했습니다. 특히 컵 라면은 냄비를 준비할 필요가 없이 간편하기 때문에, 1971년에 처음으로 일본에서 발매된 후 매출이 계속 늘어나 지금은 전 세계에서 먹게 되었습니다.


그런 컵라면지만, 여러 종류가 있다고 하더라도 매일 같이 계속 먹고 있으면 질리게 됩니다. 뭔가 조금 다른 맛이 있으면 좋겠다……. 그런 희망에 응답하듯이, 2013년 12월, 컵라면 전용의 조미료가 발매되었습니다.


그 이름도 "컵라면이 맛있어지는 마법의 가루". 가다랑어포, 고등어포, 말린 멸치 등의 생선 국물을 베이스로 후춧가루를 첨가한 "블랙페퍼 맛"과 고춧가루를 첨가한 "레드페퍼 맛"의 두 종류.


그 가루를 다 된 컵라면에 훌훌 뿌리기만 하는 것으로 맛에 변화를 가져온다는 편리한 제품입니다. 또, 컵라면의 맛과 뿌리는 양에 따라서도 맛이 변화하므로, 여러 가지로 즐길 수 있다는 것입니다. 지금까지 있을 것 같지 않았던 컵라면 전용 조미료. 화제가 되면 더욱 여러 종류가 등장할지도 모르겠네요.


참고자료: 日本語ジャーナル






ホントかよ!!!カップラーメンが更に旨くなる魔法の粉を試してみた!

출처: YouTube


Ps. 일본에는 컵라면 박물관이 있을 정도로 라면에 대한 연구도 많이 하고, 스프맛도 엄청나게 많죠.

오사카의 '닛신 인스턴트 라면 발명기념관'에 가면 여러 가지의 토핑을 골라 자기만의 라면을 만드는 관광상품도 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일본 편의점에 가면 1인분 샐러드 소스부터 시작해 한국에는 없었던 다양한 조미료들을 만나볼 수 있어요!

지금은 나온 지 꽤 됐지만 컵라면을 맛있게 먹기 위해서 뿌리는 가루도 그 종류 중 하나구요 ^ ^


우리나라에는 무엇이 있을까 생각해보니 편의점에서 파는 '라면에 뿌려먹는 치즈'가 떠오르더라구요.

스트링 치즈는 찢어서 전자레인지에 돌려야 하는 반면, 뿌려먹는 치즈는 입자가 작아서 국물에 잘 녹는다고 하죠.

저도 새로 출시되는 컵라면에 관심이 많은 편이기에,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것들이 많이 출시되었으면 좋겠네요~ 

댓글
댓글쓰기 폼